본문 바로가기

버락킴의 오래된 공책

버락킴의 오래된 공책 (157)



위안부 문제에 관한 한 어떤 새로운 시각이나 연구도 '일본은 나쁜 놈'이라는 사실은 바뀌지 않는다는 역설을 신봉하는 사람들이 많다. 그들은 '똑같은 진실이라 하더라도, 어떤 진실에는 값어치가 있고, 어떤 진실에는 값어치가 없다'고 생각한다. 저런 사고 구조로 무장하고 이견을 틀어막는 사람들에게 이렇게 말해주고 싶다. '진실'에는 '진실'이라는 값어치가 있다.


- 장정일, 『장정일, 작가』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