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2019/03/13

(2)
'정준영 동영상' 실검 1위? '우리는 피해자가 궁금하지 않습니다' "우리는 피해자가 궁금하지 않습니다. '피해자를 추측하는 모든 사진 · 동영상 유포 = 2차 가해' 지금 당신이 멈춰야 합니다." SNS에 '경고장'이 내걸리기 시작했다. 자신의 계정 프로필 사진을 위의 문구가 적힌 사진으로 바꾸는 사람들이 눈에 띠게 많아졌다. 불특정 다수를 향해 우리는 피해자가 궁금하지 않으니, 부디 피해자에 대한 2차 가해를 그만두라고 간곡히 외치고 있다. 이 사진의 물결을 보면서 씁쓸함이 더욱 커졌다. 그래야 할 만큼 분위기가 좋지 않다는 방증이니까. 실제로 상황은 심각했다. '버닝썬 게이트'로 촉발된 일련의 사태가 '승리 게이트'로 이어졌다. 클럽 내 폭력 사건이 버닝썬-경찰 유착 사건으로, 그리고 빅뱅의 전 멤버 승리(이승현)의 성접대 사건으로 확장된 것이다. 이어 가수 정준영..
승리/정준영 게이트의 진짜 '실체'는 무엇일까? 꽁꽁 닫혀 있던 문들 가운데 하나가 끝내 열렸다. 아니나 다를까, 그 안에 있던 '오물'들이 쏟아져 나오고 있다. 그 문의 이름을 '승리 게이트'라 부르기로 하자. 출발점은 강남의 한 클럽, 버닝썬에서 발생한 폭력 사건이었다. 처음에는 야밤에 술에 취한 남자들(클럽 직원과 손님) 간에 흔히 벌어지는 대수롭지 않은 싸움으로 여겼다. 그러나 경찰의 대응과 후속 조치가 도마 위에 오르면서 사건은 일파만파 번지기 시작했다. 경찰과 강남 내 클럽들의 유착 관계에 대한 의혹이 제기됐고, 이후 버닝썬과 관련한 여러가지 제보들이 잇따랐다. 이른바 물뽕(GHB)과 성폭행 의혹 등이 그것이었다. 또, 빅뱅의 멤버'였던' 승리(이승현)가 버닝썬의 이사직을 맡고 있을 뿐 아니라 실질적인 운영에도 참여하고 있다는 사실이 밝혀지..